스킵네비게이션



 
   

서브메뉴


보도자료

본문내용

보도자료 상세보기
'14.1.12 바젤위원회 최고위급 회의 결과
등록일 2014-01-13 조회수 2512
첨부파일 hwp파일다운로드 140113_배포시_바젤위원회 최고위급 회의 결과F.hwp
pdf파일다운로드 140113_배포시_바젤위원회 최고위급 회의 결과F.pdf
□ 최수현 금융감독원장은 ’14.1.12.(일) 스위스 바젤에서 개최된「바젤은행감독위원회 금융감독기관장 및 중앙은행 총재회의(GHOS)*」에 참가하여

* GHOS : Governors and Heads of Supervision

- 레버리지비율 및 유동성비율 규제(LCR 및 NSFR 규제) 도입 및 바젤위원회의 중장기 업무계획에 대해 논의함

□ 금번 회의에서「레버리지비율 산출 기준서」를 확정함으로써, 향후 모니터링을 거쳐 ’18년부터 필라1 규제(최저자본규제)로 운영할 계획

- 또한, 은행의 과도한 단기도매자금 의존도를 축소하기 위한「순안정자금조달비율(NSFR) 공개초안」을 발표(4.11일까지 의견수렴 예정)하고

- 유동성커버리지비율(LCR)과 관련하여 공시 기준, 시장지표에 의한 유동성평가 및 중앙은행 유동성 지원약정의 인정 기준 등을 정함

□ 바젤위원회는 ‘14~15년중 업무계획으로서 금융위기의 재발 방지를 위한 규제 개편의 마무리에 최우선 순위를 두는 한편,

- 합의된 규제의 도입 및 이행, 규제의 단순성 및 비교가능성 증대, 효과적인 감독 강화 등에 노력할 예정임

□ 금융감독원은 바젤Ⅲ 자본규제의 국내 시행(‘13.12.1) 이후에도 계속되는 글로벌 규제 개편과정에 지속적으로 참여하는 한편 관련 국내 제도 정비 및 국내은행의 차질 없는 이행을 위해 적극 노력할 계획

※ 참고 : 바젤은행감독위원회의 최고위급 회의 결과 보도자료 원문




※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.
담당부서 은행감독국 담당팀 바젤전담팀,건전경영팀
자료문의 3145-8056,8063
보도해명자료 이전글 다음글
이전글 금감원, 금융회사에 대해 정보보호 강화 강력히 주문
다음글 루머보다 실적, 정치 테마주 그 후 1년
목록